Phasellus vulputate dui sit amet ante eleifend 15/C 1945 facilisis

Phasellus vulputate dui sit amet ante eleifend 15/C 1945 facilisis

Phasellus vulputate dui sit amet ante eleifend 15/C 1945 facilisis

환경일보

최근 쥐꼬리만큼도 안되는 예금이자에 갈 곳 잃은 부동자금이 부동산으로 몰리고 있다. 금리 하락은 부동산 상승으로 이어지는 공식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셈이다. 여윳돈을 은행이나 금리상품에 묻어둬도 수익이 나지 않아 주식과 부동산에 쏠릴 수밖에 없는 것이다. 그런데 최근 경제상황과 서울 집값 상승현상을 보면 주식보다 부동산에 대한 기대감이 더 크다.
정부는 내년부터 토지보상을 진행한다. 3기신도시의 토지보상과 중소 공공택지도 뭉칫돈이 풀린다. 올 연말 약 7조원의 토지보상금과 약 45조원의 내년 토지 보상이 실시되면 막대한 부동자금이 부동산 투자를 유발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최근 이를 반영하듯 상대적으로 정부의 부동산 규제의 칼날에서 벗어난 오피스텔 시장으로 많은 자금이 몰리고 있다. 청약 통장 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계약이 가능할 뿐 아니라, 시행사 보증 방식으로 대출 지원이 돼 가격 부담도 비교적 낮다. 또 투기 과열 지구나 조정대상지역에서는 등기 이전까지만 분양권 전매가 제한되고, 그 밖의 지역은 자유롭다.
이런 가운데 전국에서 가장 높은 아파트값 상승률을 기록한 과천에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 오피스텔이 들어선다.